사랑비 편지함랍니다http://www.sarangbi.co.kr/sarang/image/userimage/http://www.sarangbi.co.kr/sarang/image/userimage/

 

 


2003/2/27(목) 01:52
우산에 담은 어느이의 마음  


                               


 



       우산이 되고 싶었습니다.
       
       우산이 되어
    당신의 곁에 머물러
       당신을...
       지켜주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이제야 알았습니다.
       
       우산보다는...
       빗속을 같이
       헤쳐나갈 사랑이
       당신에게 필요하다는 것을..
       
       이제는 우산을 접겠습니다.
       
       그리고...
       한발짝...
       뒤로 물러서겠습니다.
       
       당신에게...
       언젠가...
       나타날 사람을 위해
       새로운 사람을 위해
       당신이...
       준비할 수 있도록...
       
       하지만 기억하세요.
       
       비록...
       우산밖에...
       될 수 밖에 없었지만
       당신의 모든 것을
       비로부터 보호해줬던
       하찮은 저를...
       기억하셨으면 합니다.
       
       언젠가...
당신이 우산이 필요할때
       당신의 옆에
       어느 누구도 없더라도...
      무섭다고 뛰어가지 마시고
       비에 몸을 맡겨보세요.
       
  빗소리를 들으면서
       당신에게...
       지나간 추억들을
       회상해보세요.
       그속에 제가 있습니다.
       
       비록 지금은...
      당신의 우산을 접었지만
       당신의 마음속에
       우산이 되어...
       보호해드릴테니
       용기를 내어
       자신있게...
       빗속을 걸어가세요...
     



                    답변/관련 쓰기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이름작성일조회
43  후니와 지니가 먼곳에서 동시에 담은 풍경 지니2003 04 133258
42      Re..후니와 지니가 먼곳에서 동시에 담은 풍경 후니2003 04 132842
41  우산에 담은 어느이의 마음 지니2003 02 272782
40  지니가 선물하는 요술 사진기 ^_~ 지니2002 11 103239
39  딱! 서! ^___^ 넌 내끄햐~ 지니2002 09 183112
38  너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지니2002 02 195099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