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rangbi 시와 이야기http://www.sarangbi.co.kr/sarang/image/userimage/http://www.sarangbi.co.kr/sarang/image/userimage/

 

 자작시와 추천시 그리고 님들의 자작시를 올리는 공간이랍니다.


이름:지니
2009/10/21(수) 21:13
티벳밀교요가 중에서  


훌륭한 사람은 귀금속과 같아서
어느모로 보나 변함이 없다.
악인은 저울대와 같아서
항시 위아래로 변한다.

말이 많으면 위험이 따르고
침묵하면 불행을 피할 수 있다.
말 많은 앵무새는 새장에 갇히고
말할 수 없는 다른 새들은 자유로이 난다.

최고의 풍요는 자비에 있고
최고의 행복은 마음의 평화에 있다.
가장 멋진 장신구는 경험이고
가장 좋은 친구는 욕심 없는 사람이다.

능력 없는 사람은 역시
큰사람에게 의지 하여 번영한다.
물방울은 작지만
호수로 합쳐지면 그것이 언제 마를까?

적에게라도
유해한 말을 하면 안된다.
바위산에 부딪힌 메아리처럼
그것은 되돌아 오기 때문에

어떤 위대한 일을 하려 할때
믿을 만한 동지를 얻도록 노력하라.
숲을 태우려면
바람의 도움이 필요하다.

지혜없는 명상은 잠시 결과가 있지만
결국 참다운 성공에 이르지 못한다.
금과 은을 완전히 녹일지라도
불이 꺼지면 그들은 다시 굳는다.




                    답변/관련 쓰기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제 목이름작성일조회
142  마흔을 기다렸다 지니2010 05 28674
141  티벳밀교요가 중에서 지니2009 10 211618
140  이런 사람이 좋다 지니2009 09 23806
139  이름뒤에 숨은 것들 지니2009 07 04877
138  푸치니- 토스카 <별은 빛나건만...> 지니2009 05 031497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top